본문 바로가기
  • All My Wonders

여행24

2022 여름 휴가 제주도 노래를 불러대서 여름 휴가지로 제주 선정. 극극성수기에, 닥쳐서 예약하다보니 비용이 어마어마. 그래도 간만에 가는 여행이니 기분좋게.. 코로나 확진자가 늘어나는게 좀 마음에 걸리지만 어차피 우린 모두 걸렸었기에.. 일요일부터 화요일까지 2박 3일! 넘 짧은데.. 마눌님 아는분이 제주에서 목회를 하신다하여 제주구좌제일교회에서 11시 예배 참석 후 우도로 출동. 2022. 8. 15.
2021 여름 ③ 다음 날 아침에도 숙소 근처 바닷가는 파도가 높길래 이쪽 동네가 원래 파도가 높은 곳인가보다 하고 속초 방향으로 이동해보기로 함. 어떤 선구자의 "천진 해변" 사용기(?)를 읽고 거기로 가보기로 함... 천진해변에 도착했으나..,, 여기도 파도는 높구먼. 물에 좀 들어가볼까 하면 안전요원의 호루라기 소리에 나와야 하고.. 나중에 구름이 걷히고 해가 나오긴 했지만 결국 발만 담궈봄. 천진 해변 주변 탐색.. 점심 먹으러 단천식당으로 이동. 모듬순대, 순대국이랑 오징어 순대 먹음. 사람은 많은데 뭐 감동적이진 않더라.. 실컷 놀고 집에 도착하니 6시 반인가? 4시간 정도 걸린 듯. 간단히 속초 다녀온 일기 끝. 2021. 8. 16.
2021 여름 ② 추워서 들른 숙소 근처 까페. 이름이 "어느 멋진 날(?)" 이었던가?? 뭐 암튼.. 인테리어를 깔끔하게 해놨더군. 뜨거운 음료를 마시니 좋더라. 저녁 먹으러 이동 (속초 청초수물회) 여기는 사람에게 주문하고 받을 때는 서빙로봇이 가져다 주는 것이 신기하였음.. 해전물회, 섭국, 오징어순대.. 아 사진 보니 또 먹고 싶구나. 2021. 8. 14.
2021 여름 ① 애들 방학이 다음주, 다다음주면 끝나기도 하고 업무에 지쳐서 2일의 연차를 내고 1박2일로 콧구녕에 바람 좀 넣고 옴.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증가 추세에 있는 건 알지만, 작년 여름 이후 가까운데 어디도 가보지도 못하고 매주 주말 집에만 있었기에 어쩔 수 없이 잠만 자고 오자 하며 강행함. 일기예보를 보긴 했는데 비가 조금 올 수도 있다 했지 이렇게 까지 일 줄이야.. 숙소 근처 바닷가로 달려갔으나 일본을 지나는 태풍 영향으로 바람도 세고 파도가 높네.. 추워서 철수. 2021. 8. 14.
2020. 12. 13.
부산, Day 2 이런데 사는 사람은 기분이 어떨까.. 요트가 정박중. 나중에 보니 요트 투어 체험도 있던데.. 뭔가 이국적인 느낌 더워서 아무도 없다. 해운대 두산위브 더 제니스는 대한민국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마린시티 일원에 건설된 초고층 고급 아파트. 최고 80층, 301m 라고.. 2020. 8. 21.